오버데어 모바일메뉴 개인화

AM 00:00

노래미 (황석반어(북한),노르매,노랭이,놀래기,황석반어,노래기(치어))

한국(전연안), 일본, 중국(동부)
오버데어
1336 0

우리나라 전 연안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어종이다. 3해 모두에서 볼 수 있어서 노르매, 노랭이 등 다양한 방언이 존재한다. 흔히 놀래미라고 도 부른다. 먹이에 대한 집착이 강하며, 자기 영역을 지키려는 습성 때문에 평생 비슷한 곳에서만 서식한다. 지역에 따라, 서식환경에 따라 체색이 다르다.

표준어(통속어) 노래미 학명 Hexagrammos agrammus
방언 황석반어(북한),노르매,노랭이,놀래기,황석반어,노래기(치어) 외래어 Spottybelly greenling (영), 쿠지메(クジメ), 아부라메(アブラメ) (일)
생물분류 수산동물>어류>경골어류 서식분류 해수
계통분류 동물계 척삭동물문 경골어류 횟대목 쥐노래미과
포획여부
분포 한국(전연안), 일본, 중국(동부)
서식지 [연안성어류] [저서성어류] 약 수심 5m 암초지대, 해조류지대
회유
먹이 작은 어류, 작은 갑각류, 갯지렁이
산란 10∼1월, 암초 또는 해조지대에 침성점착란을 낳음
성장 평균 체장 20-30cm
형태 몸은 가늘고 길며, 측편되어 있고 머리부분은 뾰족한 편이다. 눈의 위쪽과 머리 뒷부분에 육질의 돌기가 1쌍 있다. 양 턱의 길이는 거의 같으며, 양 턱의 이빨은 작지만 바깥쪽 이빨은 다소 크다. 몸 전체에 작은 빗비늘이 덮여 있고 뺨과 아가미뚜껑, 가슴지느러미 앞부분에는 둥근비늘이 덮여 있다. 등지느러미의 가시부와 연조부의 경계는 깊이 패여 있다. 꼬리지느러미의 뒤끝 가장자리는 둥글며, 옆줄은 1개뿐이다.
체색 몸 빛깔은 서식장소와 개체에 따라 다르지만 일반적으로 암갈색 바탕에 눈보다 큰 담색 반점들이 많이 있다.
출처 : 국립수산과학원 기초데이터 활용
시즌 1월 2월 3월 4월 5월 6월 7월 8월 9월 10월 11월 12월
산란기                                    
쥐노래미과 친구들
영상실록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