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버데어 모바일메뉴 개인화

AM 00:00

돌가자미 (돌가재미,도다리)

한국(3해), 일본(전 연해), 황해, 대만, 동중국해
오버데어
873 0

한국(3해), 일본(전 연해), 황해, 대만, 동중국해 수심 30~100m 모래, 진흙 바닥 근처 수·해역 몸은 타원형이며, 눈은 오른쪽에 위치하고 두 눈 사이는 편평하다. 성어는 눈이 있는 쪽에 옆줄의 아래위와 등부분 및 배부분의 중앙에 골질의 돌기물이 줄지어 있다. 피부는 매끈하고 비늘은 없다. 입은 작고 이빨은 앞니모양으로 양 턱에 1줄씩 있다. 옆줄은 눈 있는 쪽과 없는 쪽 모두 잘 발달되어 있으며, 거의 직선 모양이다. 꼬리지느러미 끝은 둥글다.

표준어(통속어) 돌가자미 학명 Kareius bicolatus
방언 돌가재미,도다리 외래어 Stone flounder (영), 이시가레이(イシガレイ) (일)
생물분류 수산동물>어류>경골어류 서식분류 해수 기수
계통분류 동물계 척삭동물문 경골어류 가자미목 가자미과
포획여부
분포 한국(3해), 일본(전 연해), 황해, 대만, 동중국해
서식지 수심 30~100m 모래, 진흙 바닥 근처 수·해역
회유 서해안의 경우 여름철에 백령도와 압록강 사이에 분포하고 있던 어군은 수온이 내려가기 시작하는 가을부터 남쪽으로 이동하기 시작하여 백령도 이남 해역에서 월동하고 다시 봄이 되면 북으로 이동한다.
먹이 체장 5∼13cm 범위에서는 갯지렁이류, 젓새우류, 소형 갑각류를 주로 먹고, 14cm이상이 되면 새우류와 망둑어류 등 저서동물을 먹기도 한다.
산란 산란기는 12∼3월로서 연안의 얕은 바다에서 산란한다. 암, 수 모두 만 2년생이 되어야 성숙하고, 포란수는 체장 20cm이면 20만, 30cm이면 80만, 35cm이면 150만 개이다.
성장 수컷의 경우 만 2년이면 체장 28cm, 3년이면 30∼32cm, 4년이면 32∼34cm, 5년이면 35cm로 자라지만 암컷은 만 2년이면 32∼34cm, 3년이면 37∼40cm, 4년이면 37∼46cm, 5년이면 39∼50cm로 암컷이 수컷보다 성장이 좋다.
형태 몸은 타원형이며, 눈은 오른쪽에 위치하고 두 눈 사이는 편평하다. 성어는 눈이 있는 쪽에 옆줄의 아래위와 등부분 및 배부분의 중앙에 골질의 돌기물이 줄지어 있다. 피부는 매끈하고 비늘은 없다. 입은 작고 이빨은 앞니모양으로 양 턱에 1줄씩 있다. 옆줄은 눈 있는 쪽과 없는 쪽 모두 잘 발달되어 있으며, 거의 직선 모양이다. 꼬리지느러미 끝은 둥글다.
체색 몸 빛깔은 눈이 있는 쪽은 황갈색∼녹색 바탕에 등쪽과 배쪽 가장자리에 희고 둥근 반점이 많이 있다. 눈이 없는 쪽은 흰색이다.
출처 : 국립수산과학원 기초데이터 활용
가자미과 친구들
오버데어 +더 보기

기상 특보

기상특보 현황
union@overthere.co.kr